구현모 KT 사장, 소통 행보…"코로나로 바뀐 고객 경험 중요"
상태바
구현모 KT 사장, 소통 행보…"코로나로 바뀐 고객 경험 중요"
  • 지현호 기자
  • 승인 2020.05.21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벤처캐피탈 경영진 초청 세미나 개최
구현모 KT 대표가 서울 삼성동 지니뮤직에서 열린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변화' 세미나에서 강연을 하고 있다./사진 = KT
구현모 KT 대표가 서울 삼성동 지니뮤직에서 열린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변화' 세미나에서 강연을 하고 있다./사진 = KT

 

구현모 KT 대표이사 사장이 폭넓은 소통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21일 KT는 구현모 사장이 서울 강남구 지니뮤직 사옥에서 국내 벤처캐피탈 경영진과 함께하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변화'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구 대표는 세미나 참석자들과 간단한 브런치를 함께하며 자유로운 분위기에서 젊은 벤처 투자자들의 고민과 의견을 청취했다. 또 '포스트 코로나 시대, 기업들이 나아가야 할 방향'을 주제로 강연했다. 

그는 코로나로 발발된 사회·경제 변화 속에서 위기를 기회로 만들기 위한 기업의 대응전략을 제시했다. 

구 대표는 "코로나 이전에는 기업들이 크게 고민하지 않았던 공급망, 직원안전, 수요급감, 직장폐쇄 등 비상상황에 대한 철저한 준비가 필요하다"며 "필수부품 국산화 등 조치가 요구된다"고 설명했다. 

KT는 특정 고객센터 운영을 중단하게 되면 실시간으로 다른 고객센터로 업무를 이관시키는 체계를 구축했다. 상시 업무를 백업할 수 있는 체계를 갖춘 것이다.

구 대표는 "코로나 이후 확산되고 있는 온라인교육, 재택근무, 원격의료, 배달앱 등 전산업에 걸친 디지털 혁신과 비대면은 장기 지속할 커다란 변화의 흐름"이라며 "이 속에서 새로운 사업기회가 등장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바이오·헬스 관련 사업에 성장기회가 있을 것"이라며 "직접적인 연관은 없더라도 연장선상에서 무궁무진한 사업기회가 있다"고 첨언했다. 

예를 들어 국내 우수한 의료진과 의료 수준이 낙후된 국가간 ICT 기반 의료서비스를 통해 새로운 가치를 창출 할 수 있다는 내용이다. 

끝으로 구현모 대표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준비하는 기업에게 위기극복의 경험이 큰 자산”이라며, “코로나로 위상이 격상된 대한민국의 새로운 기회를 의미 있는 사회적 가치로 이어가기 위해서는 이번 경험으로 바뀐 사회와 시장의 요구를 민첩하게 읽어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이강수 컴퍼니케이파트너스 부사장은 “코로나로 시장전반이 불확실한 상황에서 구현모 대표와 지혜를 나눌 수 있는 뜻깊은 자리였다”며, “앞으로 KT가 이끌어갈 변화에 벤처캐피탈 리더들도 적극 동참할 것”이라고 소감을 전했다.

구현모 대표도 “KT는 ‘고객의 삶의 변화와 다른 산업의 혁신을 리딩해 대한민국 발전에 기여한다’는 새로운 비전으로 사업에 임하고 있다“며,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AI와 같은 분야에서 스타트업, 벤처캐피탈과 협력을 도모하는 등 변화와 혁신을 리딩하겠다”고 답했다.  

한편, KT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한국정보화진흥원(NIA)과 손잡고 국민의 안전에 기여하기 위해 AI를 활용한 감염병 대응 공모전 ‘포스트코로나 AI 챌린지’를 지난 4월부터 진행 중이다. 오는 22일 최종 30개 팀을 선발해 발표할 계획이다. 우수 알고리즘 모델링 아이디어는 KT의 감염병 확산 방지 플랫폼 GEPP(Global Epidemic Prevention Platform)의 기능 고도화에 활용될 예정이다. 최우수 앱 서비스 개발을 위한 아이디어는 KT가 개발과 상용화를 지원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