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권, 고령화·저출산·1인 가구 증가에 '신탁' 상품 선봬
상태바
은행권, 고령화·저출산·1인 가구 증가에 '신탁' 상품 선봬
  • 정윤선 기자
  • 승인 2020.10.26 1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국민은행
사진=KB국민은행

최근 저출산, 고령화에 따른 1인 가구가 급증하면서 은행권들은 미래준비 관련 상품을 속속이 내놓고 있다.

◇KB국민은행, 1인 가구 겨냥한 종합 솔루션 'KB내생애(愛) 신탁' 출시

KB국민은행은 자산관리, 생활, 상속까지 한 번에 해결할 수 있는 종합 솔루션 상품 'KB내생애(愛)신탁'을 출시했다고 26일 밝혔다.

'KB내생애(愛)신탁'은 다가오는 초고령 사회의 진입과 저출산, 1인 가구 증가와 같은 사회 변화에 맞춰 출시된 상품이다. 평소 투자를 통한 자산의 운용이 가능하고, 건강악화 시에는 의료비나 생활비를 안정적으로 지급받을 수 있다. 또, 사후에는 상속이나 기부 등 자산 처리에 대한 설계가 가능하다.

가입고객은 ▲건강검진 우대 ▲명의(名醫) 찾기 ▲질환맞춤 전문병원 예약 등 의료 편의를 위한 '행복건강서비스'의 혜택이 있다. 아울러 전문가의 자산관리 및 상속·증여 컨설팅서비스와 치매 발병 대비 성년후견제도지원 등의 부가서비스도 제공받을 수 있다.

이 밖에도 신상품 출시를 기념해 오는 11월 말까지 5억원 이상 가입 고객을 대상으로 서초구 소재 고품격 요양시설인 'KB골든라이프케어 서초빌리지' 입주를 위한 추첨권 제공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초고령사회 진입을 대비해 고객과 함께 든든한 노후를 고민하기 위해 출시된 상품이다"라며 "앞으로도 고객의 예상치 못한 어려움에 대비하는 금융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사진=IBK기업은행
사진=IBK기업은행

◇IBK기업은행, 'IBK안심(安心)상조신탁' 출시

IBK기업은행은 최근 고령 1인 가구 증가에 맞춰 자유적립식 신탁상품 'IBK안심(安心)상조신탁'을 출시한다고 26일 밝혔다.

'IBK안심(安心)상조신탁'은 자유롭게 납입할 수 있는 적립식 신탁상품으로 상조금을 기업은행에서 보관·운용하고 언제든 수수료 없이 중도해지할 수 있다.

상품명의 '안심(安心)'은 상조회사의 폐업, 중도 해지 시 낮은 환급 등을 고려해야하지만, 이번 안심 상품을 이용하면 상조금을 준비할 수 있다는 의미라고 IBK기업은행은 전했다.

상품 가입 고객은 본인 유고 발생 시 지정된 상조회사 서비스를 할인된 가격에 이용할 수 있고, 수탁자인 은행이 상속절차 없이 납입금액으로 직접 상조 비용을 결제해 유가족들의 번거로움을 줄였다.

납입액이 350만원 이상이면 배우자, 직계존비속 유고 시에도 모두 동일하게 할인된 가격으로 상조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가입대상은 만 19세 이상의 개인 고객으로 최소 5만원에서 최대 500만원까지 납입 가능하다. 납입금은 RP, 콜론 등 단기상품으로 운용된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고령인구·1인 가구의 증가로 '웰-다잉'을 준비하는 고객니즈에 착안해 상품을 출시하게 됐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