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병규, '해투' 윤세아 관련 발언에 '사과'
상태바
조병규, '해투' 윤세아 관련 발언에 '사과'
  • 정윤선 기자
  • 승인 2019.02.01 1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출처: KBS2 '해피투게더' >

배우 조병규가 KBS2 '해피투게더4'에서 했던 윤세아와 관련된 발언에 대해 사과했다.

조병규는 1일 자신의 SNS를 통해 "난생 처음 예능 녹화를 하고 경험이 없고 의욕만 앞서다보니 선배님에 대한 언행에 있어 신중하지 못했던 것 같습니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저 역시 방송을 보고 신중하지 못했음을 깨달았고 경솔했던 저의 모습에 깊이 반성했습니다. 실망을 안겨드려 머리숙여 진심으로 죄송합니다. 앞으로 더 많이 배우고 노력하면서 발전하는 배우가 되도록 하겠습니다"라며 "감사합니다. 죄송합니다"라고 사과의 뜻을 전달했다.

지난달 31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4'에 출연한 조병규는 JTBC '스카이 캐슬'에서 자신의 어머니 역으로 출연한 윤세아에 대해 상대역으로 만나고 싶다며 "집주인 아줌마와 하숙생의 러브스토리를 찍어보고 싶다"라고 말한 바 있다. 그의 발언에 일부 시청자들이 불편함을 드러냈고, 그는 이와 관련해 사과문을 게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