빌보드, 방탄소년단"'스타디움 투어'로 900억원 이상 수익 이뤄"
상태바
빌보드, 방탄소년단"'스타디움 투어'로 900억원 이상 수익 이뤄"
  • 정윤선 기자
  • 승인 2019.06.18 1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방탄소년단 페이스북 화면 캡쳐>

아이돌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지난 5월부터 진행한 미국, 브라질, 유럽에서의 '스타디움 투어'로 900억 원 이상의 수익과 60만 장 이상의 티켓을 팔아치운 것으로 알려지면서 화제가 되고있다.

빌보드에 따르면 지난 14일(현지 시각) 보도를 통해 방탄소년단이 지난 5월 4일부터 진행한 총 6차례 미국 스타디움 투어 공연으로 4400만 달러(한화 약 520억 8720만 원)의 수익을 냈으며 총 29만 9770장의 티켓 판매를 기록했다고 전했다.

방탄소년단은 또 브라질 상파울루에서의 2차례 공연과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 2차례 공연, 프랑스 파리 2차례 공연을 통해 3500만 달러(한화 약 414억 3650만 원)의 수익을 챙겼다.

빌보드는 "방탄소년단은 'LOVE YOURSELF: SPEAK YOURSELF' 투어로 7890만 달러(한화 약 934억 182만 원)의 수익과 60만 6409장의 티켓 판매를 이뤄냈다"라고 덧붙였다.

빌보드는 또 "방탄소년단이 로즈볼 스타디움에서 얻은 이번 수익은 1660만 달러이며 이 수치는 이전의 테일러 스위프트와 U2의 기록과 제이지&비욘세, 에미넴&리한나 합동 공연의 기록을 넘어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방탄소년단의 글로벌 인기로 인해 미국의 라디오 음악 시상식 '라디오 디즈니 뮤직 어워즈'에서 '글로벌 피놈(Global Phenom)' 상을 받으며 인기를 실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