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창업] 유망 아이템 사업화, '초기창업패키지' 어때?
상태바
[청년창업] 유망 아이템 사업화, '초기창업패키지' 어때?
  • 지현호 기자
  • 승인 2020.01.17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한국무역협회
사진 = 한국무역협회
'청년 창업'이 대한민국 경제의 혁신축이 되고 있다. 매년 성공의 꿈을 안고 창업에 뛰어드는 청년이 급격히 늘고 이목을 끄는 성공사례도 증가했다. 그러나 성공률보다 실패율이 더 높은 것이 현실이다. 특히 최근 창업지원자금 관련 '불법 브로커'마저 기승을 부리고 있어 '정보의 홍수' 속 올바른 정보를 구별하는 것이 중요하다.
[일코노미뉴스]은 결코 쉽지 않은 창업의 길에서 청년 창업자의 성공을 지원하고자, 정부와 지자체의 청년 창업 정책 정보를 제공한다. -편집자 주

◇초기창업패키지 정책

유망 사업아이템은 있는데 어떻게 사업화할지 고민된다면 정부의 '초기창업패키지' 정책을 노려보는 것은 어떨까.

공공기관인 창업진흥원은 창업인프라가 우수한 대학, 공공기관, 민간 등을 통해 창업 3년 이내 기업의 창업아이템을 사업화 할 수 있는 자금지원 및 아이템 실증검증 등으로 구성된 특화프로그램을 지원한다.

지원예산은 10억7500만원, 규모는 1030개사 내외다. 일반기술은 최대 1억원, 특화기술(실험실/연구중심병원)은 최대 1억5000만원의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이는 정부로부터 창업지원 능력을 검증받은 기관을 통해 안정적인 초기창업 지원을 받을 수 있다는 점에서 강점을 지닌다.

현재는 초기창업패키지 신규 주관기관 모집을 진행 중이다.

2020년도 초기창업패키지 신규 주관기관 신청은 오는 29일부터 내달 11일까지 진행된다.

창업기업 지원을 담당할 주관기관 선정이 마무리되면 선정 기관이 각각 사업화를 지원할 (예비)창업자를 모집하는 형태다.

해당 공고는 오는 3월 말 'K-Startup'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